저만큼 멀어져 간 널 멍하니 보고 있었어 다시 돌아봐 줄 것만 같아서 
지금 울어버리면 정말로 이별이 될까 봐 애써 태연한 척 보내고만 있어 

가지 말라고 해볼까도 생각했지만 너무 차가운 너의 표정에 아무 말도 못하고 보고만 있었어 
우리 사랑했잖아 (사랑했잖아~) 미칠 만큼 날 원했었잖아 
날 돌아서는 지금 니 모습(을) 믿을 수 없어 난 
좋았었잖아 (좋았었잖아~) 눈물 나도록 행복했잖아 
아름다웠던 우리 추억이 어느새 두 뺨 위로 흘러내려와 
눈물이 나나 봐 나 이젠 널 보내야 하나 봐 

한참 멀어져 간 널 멍하니 보고 있었어 다시 돌아봐 줄 줄만 알았어 
이렇게 울고만 있는 내 모습이 너무 미워서 시간을 되돌려~ 널 모르던 때로 돌아가고 싶어 

이제야 멀어진 니가 보여 한 걸음도 떼지 못한 
날 두고(가지마) 내게로(돌아와) 다시 한번 돌아봐줘~ 

우리 사랑했잖아 미칠 만큼 날 원했었잖아 
날 돌아서는 지금 니 모습을 믿을 수 없어 난 
좋았었잖아 (좋았었잖아~) 
눈물 나도록 행복했잖아 
아름다웠던 우리 추억이 어느새 두 뺨 위로 
흘러내려와 (흘려 내려와) 
눈물이 나나 봐 (눈물이 내려와) 
나 이젠 널 보내야~ oh 하나 봐 

創作者介紹
創作者 Alice 的頭像
Alice

내사랑 내곁에★

Alice 發表在 痞客邦 留言(0) 人氣()